미디어

시장의 흐름을 정확하고 빠르게 파악하여 알찬 투자정보를 제공합니다

뉴스

델리오, 미국 현지 법인 설립…현지화 작업 수행

2022.01.13
국내 최대 규모 가상화폐 금융업체로 알려진 델리오가 미국 진출에 나서고 있다.


13일 델리오는 미국 워싱턴 D.C.에 현지 법인 '델리오 US'를 설립했다고 밝혔다. 델리오 US는 미국의 델리오 사업을 현지화하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독립적인 사업 개발, 투자 및 자산운용, 마케팅 등 업무도 수행하게 된다.

지난해 델리오는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와 미국 거대 투자은행 골드만삭스, JP모건 등이 속한 '미국 블록체인·디지털자산 연맹(CDC)'에 합류한 바 있다.
델리오 관계자는 "지난해 가상화폐가 제도권에 편입되는 등 가상화폐를 투자대상으로 보는 인식 전환이 이뤄지고 있다"며 "미국에서 가상화폐 전문 기업의 저력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아시아경제 공병선 기자